블로그 이미지
starfield
별을 보는데에는 특별한 것이 필요하지 않습니다. 잠시 고개를 들어 밤하늘을 볼 수 있는 여유. 그것만 있다면 누구나 우주의 신비로움을 느낄 수 있습니다.

toDay NightsKy


CURRENT MOON

'일상/짧은글,짧은생각'에 해당되는 글 33

  1. 2007.02.19 추억
  2. 2007.02.19 星田
  3. 2007.02.19 별똥별
  4. 2007.02.19 영원
  5. 2007.02.19 베르나르 베르베르의「타나토노트」中
  6. 2007.02.19 별똥이 떨어진 곳
  7. 2007.02.19 별과의 눈맞춤도..
  8. 2007.02.19 나는 사랑한다
  9. 2007.02.19 작은 기다림
  10. 2007.02.14 오컴의 면도날 Occam's razor
우리가 함께 하는 이 시간은
우리 모두에게 있어 소중한 기억으로 남아
언제나 함께 하며
엷은 미소로 남을 것이다.

- starfield

'일상 > 짧은글,짧은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당신을 사랑하기 때문에  (0) 2007.02.19
만남  (0) 2007.02.19
추억  (0) 2007.02.19
星田  (0) 2007.02.19
별똥별  (0) 2007.02.19
영원  (0) 2007.02.19
posted by starfield

댓글을 달아 주세요

별들이 수없이 모여 있는 곳
많은 별들만큼이나
갖가지 일들도 많다.
기쁜 일, 슬픈 일, 즐거운 일, 힘든 일..
모두가 함께 하기에
우리는 그 곳에 머무른다.

- starfield

'일상 > 짧은글,짧은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만남  (0) 2007.02.19
추억  (0) 2007.02.19
星田  (0) 2007.02.19
별똥별  (0) 2007.02.19
영원  (0) 2007.02.19
베르나르 베르베르의「타나토노트」中  (0) 2007.02.19
posted by starfield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우리의 기다림이
우리의 바램이..

저 밤하늘 위로
하나, 하나 지나간다.

저 별은 아름다운 밤하늘에서
왜 이 땅에 내려오는 것일까?

아마도
그 별들은 보았을 것이다.

많은 사람들이
사랑속에 함께 하고 있는 것을..

- starfield

'일상 > 짧은글,짧은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추억  (0) 2007.02.19
星田  (0) 2007.02.19
별똥별  (0) 2007.02.19
영원  (0) 2007.02.19
베르나르 베르베르의「타나토노트」中  (0) 2007.02.19
별똥이 떨어진 곳  (0) 2007.02.19
posted by starfield

댓글을 달아 주세요

별은
항상 자신의 자리를 지킵니다.
별과 함께 하겠다는 마음은
아마 인간으로서 변하지 않는 영원함을 간직하고 싶어서 일겁니다.

- starfield

'일상 > 짧은글,짧은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星田  (0) 2007.02.19
별똥별  (0) 2007.02.19
영원  (0) 2007.02.19
베르나르 베르베르의「타나토노트」中  (0) 2007.02.19
별똥이 떨어진 곳  (0) 2007.02.19
별과의 눈맞춤도..  (0) 2007.02.19
posted by starfield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 아들아, 우리 아들아. 죽음이라 부르는 것이 이제 너를 찾아왔구나!
 너는 이 세상을 떠나지만, 그것은 너에게만 있는 일이 아니다.죽음은 우리 모두를 찾아올 것이니라.
 괴약한 힘으로 현실에 매달려 있지 말고 떠나거라.
 설령 미약한 힘으로 매달려 있다 해도, 이승에 머물 힘을 얻지는 못할 것이다. 네가 얻을 것은 오로지 업해(業海)에서 해매는 것뿐이니라. 그러니 집착하지 말라. 약한 모습을 보이지 말라. 삼보(三寶)를 기억하라.
 오 소중한 아들아, 소니이드 바르도에서 어떤 무서운 일을 겪게 될지도 모른다. 그러나 <꿋꿋하게 나아가거라> 이 말을 잊지 말고 그 의미를 마음속에 간직하거라. 그 말속에 깨달음의 비결이 담겨 있느니라.
 참으로 안타까운 일이다. 현생의 겸험이 나를 짓누르고, 허깨비들이 몰려와 공포와 불안과 고뇌가 엄습하는데, 온갖 환영이 다 내 의식의 반영이고 저승의 환영임을 어떻게 받아들일 수 있으리오.
 위대한 결말을 짓는 그토록 중요한 순간에, 나 자신의 생각이 지어내는 갖가지 귀신의 무리 앞에서 어찌 두려움을 느끼지 않을 수 있으리오.
 오 소중한 아들아, 네가 이승에서 지성으로 참선하고 공경을 바쳤음에도, 거기에서 만날 허깨비가 모두 네 생각이 지어낸 것임을 깨닫지 못하면, 그리고 네가 지금 이 가르침을 듣지 않는다면, 빛이 너를 압도랗 것이고, 소리가 너를 두려움에 떨게 하리라.
 모든 가르침 중에서 가장 중요한 그것을 모른다면, 그리하여 빛과 소리의 실체가 무엇인지를 알지 못한다면, 너는 업해를 헤매게 될 것이다.

'일상 > 짧은글,짧은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별똥별  (0) 2007.02.19
영원  (0) 2007.02.19
베르나르 베르베르의「타나토노트」中  (0) 2007.02.19
별똥이 떨어진 곳  (0) 2007.02.19
별과의 눈맞춤도..  (0) 2007.02.19
나는 사랑한다  (0) 2007.02.19
posted by starfield

댓글을 달아 주세요

별똥 떨어진 곳 마음에 두었다
다음날 가 보려
벼르다 벼르다
인젠 다 자랐소

- 정지용

'일상 > 짧은글,짧은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원  (0) 2007.02.19
베르나르 베르베르의「타나토노트」中  (0) 2007.02.19
별똥이 떨어진 곳  (0) 2007.02.19
별과의 눈맞춤도..  (0) 2007.02.19
나는 사랑한다  (0) 2007.02.19
작은 기다림  (0) 2007.02.19
posted by starfield

댓글을 달아 주세요

별과의 눈맞춤도 수만 광년의 시·공간을 걸쳐 이뤄진다.
한번의 눈맞춤을 위해 별빛은 우주에서 수만광년 전에 떠나
내 눈동자로 들어온 것이다.
찰나적이었지만 영원 속에서 이뤄진 것이다.
별과의 한번 눈맞춤은 예사로운 일인듯 싶지만
기적같은 만남이 아닐 수 없다.

- 어느 책머리에서..

'일상 > 짧은글,짧은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베르나르 베르베르의「타나토노트」中  (0) 2007.02.19
별똥이 떨어진 곳  (0) 2007.02.19
별과의 눈맞춤도..  (0) 2007.02.19
나는 사랑한다  (0) 2007.02.19
작은 기다림  (0) 2007.02.19
오컴의 면도날 Occam's razor  (0) 2007.02.14
posted by starfield

댓글을 달아 주세요

나는 사랑한다 너를
그리고 하늘을..
단지 하늘과 너만을 나는 두개의 사랑으로 살고,
그 사랑으로 숨쉰다.

---------------------------------------
이것두 군대에서 화장실에 붙어 있던건데..;;
누구 글인지는 까먹었다.

'일상 > 짧은글,짧은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별똥이 떨어진 곳  (0) 2007.02.19
별과의 눈맞춤도..  (0) 2007.02.19
나는 사랑한다  (0) 2007.02.19
작은 기다림  (0) 2007.02.19
오컴의 면도날 Occam's razor  (0) 2007.02.14
문을 열어  (0) 2007.02.11
posted by starfield

댓글을 달아 주세요

언제나 설레임으로
편지를 쓰고 우편함에 넣습니다.
답장이라는 작은 한통을 기다리면서
먼 훗날 제대하는 그 날까지
이 설레임을 간직하고 싶습니다.
그대의 작은 정성이 내 가슴에
쥐어지는 그 날까지..

-------------------------------
야수교에 있을 때 벽에 걸려있던 글..

'일상 > 짧은글,짧은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별과의 눈맞춤도..  (0) 2007.02.19
나는 사랑한다  (0) 2007.02.19
작은 기다림  (0) 2007.02.19
오컴의 면도날 Occam's razor  (0) 2007.02.14
문을 열어  (0) 2007.02.11
해바라기  (0) 2007.02.11
posted by starfield

댓글을 달아 주세요

더 간단히 말할 수 있는 것을 복잡하게 설명하는 것은 의미가 없다.
"The simplest answer is the best answer"
 - 윌리엄 오컴

'일상 > 짧은글,짧은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는 사랑한다  (0) 2007.02.19
작은 기다림  (0) 2007.02.19
오컴의 면도날 Occam's razor  (0) 2007.02.14
문을 열어  (0) 2007.02.11
해바라기  (0) 2007.02.11
별이 인도하는 길  (0) 2007.02.11
posted by starfield

댓글을 달아 주세요

prev 1 2 3 4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