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starfield
별을 보는데에는 특별한 것이 필요하지 않습니다. 잠시 고개를 들어 밤하늘을 볼 수 있는 여유. 그것만 있다면 누구나 우주의 신비로움을 느낄 수 있습니다.

toDay NightsKy


CURRENT MOON

'별보기/봄철 별자리'에 해당되는 글 10

  1. 2007.01.23 천칭자리
  2. 2007.01.23 처녀자리(1)
  3. 2007.01.23 육분의자리
  4. 2007.01.23 왕관자리
  5. 2007.01.23 작은사자자리
  6. 2007.01.23 사자자리
  7. 2007.01.23 사냥개자리
  8. 2007.01.23 바다뱀자리
  9. 2007.01.23 목동자리
  10. 2007.01.23 머리털자리
2007.01.23 22:19 별보기/봄철 별자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천칭자리
학명 Libra 약자 Lib

 천칭자리는 황도 12궁 중 7번째 별자리에 해당한다. 이 별자리를 저울자리라고 부르기도 한다. 처녀자리(Virgo)의 1등성인 스피카와 전갈자리(Scorpius)의 1등성인 안타레스의 중간에 있다. 전갈의 큰 집게발과 같은 모습이지만 정의의 여신 아스트라이아가 손에 들고 있는 저울이라고 보았던 이유는, 고대 그리스에서는 이 위치에 밤낮의 길이가 같은 추분점이 있었기 때문이다. 현재 추분점은 세차운동에 의해 처녀자리로 옮겨졌다.

 과거에는 전갈자리에 속하여 전갈의 집게발로도 인식되었다. 그 흔적으로 알파(α)별에는 남쪽 발톱이라는 뜻인 주벤엘게누비, 베타(β)별에는 북쪽 발톱이라는 뜻인 주벤에샤마리라는 이름이 붙어 있다. 베타(β)별은 맨눈으로 확인할 수 있는 유일한 녹색별이다.

 알파(α)별, 베타(β)별, 감마(δ)별의 3가지 3등성이 가장 밝은데, 알파(α)별은 3등급과 5등급의 2가지 별이 약 4분각으로 떨어져 배열된 이중성으로 알려져 있다. 또 감마(δ)별은 식변광성으로서 4.8등급이지만, 약 2일 8시간의 간격으로 5.9등급까지 광도가 떨어진다.

 북두칠성의 맨 마지막 별인 알카이드를 목동자리 알파(α)별과 연결하여 약 1.5배 정도 남쪽으로 연장하면 저울자리를 찾을 수 있다. 여름에는 전갈자리로도 찾을 수 있다. 전갈자리의 1등성 안타레스와 전갈자리의 머리부분에 해당하는 델타(δ)별을 이어 두 배 정도 연장하면 저울자리의 알파(α)별을 찾을 수 있다.

'별보기 > 봄철 별자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천칭자리  (0) 2007.01.23
처녀자리  (1) 2007.01.23
육분의자리  (0) 2007.01.23
왕관자리  (0) 2007.01.23
작은사자자리  (0) 2007.01.23
사자자리  (0) 2007.01.23
posted by starfield
TAG , 천칭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7.01.23 22:17 별보기/봄철 별자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처녀자리
학명 Virgo 약자 Vir

 처녀자리는 사자자리, 저울자리에 둘러싸인 별자리로 남쪽하늘에 보이는데, 가장 밝은 별은 스피카(Spica)이다. 황도 12궁에서 6번째 별자리이며 처녀궁이라고도 한다. 처녀자리는 하늘에서 바다뱀자리 다음으로 2번째로 크고, 황도대에 자리잡아 태양이 가장 오랫동안 머무는 별자리이다. 태양은 9월 하순에서 11월 초까지 수확의 계절에 처녀자리를 지나는데, 이 때문에 왼손에 이삭을 들고 있는 처녀의 모습은 고대부터 농업과 수확의 여신으로 그려져 왔다.

 이 별자리에는 토지의 여신 데메테르의 딸 페르세포네에 관한 신화가 있다. 제우스가 거인족과 싸워 승리한 후 거인족을 아이트나산 밑에 생매장 하였는데 거인족들이 달아나려고 몸부림 쳐서 자주 지진이 발생하였다. 지옥의 신 하데스는 자신의 왕국이 노출되는 것을 근심한 나머지 피해상황을 살피기 위해 검은 말이 끄는 전차를 타고 땅 위에 올라왔다. 이것을 본 사랑의 여신 아프로디테(영어로 비너스)는 아들 에로스(영어로 큐피드)에게 하데스를 골탕먹이기 위해 화살을 쏘도록 한다. 그 때 토지의 여신 데메테르의 딸 페르세포네가 근처에서 놀고 있었는데 화살에 명중한 하데스가 이성을 잃고 그녀에게 반하여 자신의 전차에 태우고 지옥으로 달아났다. 토지의 여신은 딸을 찾기 위해 온 세상을 떠돌아 다녔다. 유일한 목격자인 님프들은 여신에게 알리고 싶었으나 하데스가 두려워 감히 입을 열지 못했다. 그러나, 보고만 있을 수 없어서 페르세포네가 끌려가면서 떨어뜨린 허리띠를 바람에 날려 여신의 발 밑에 가게 한다. 그러나, 여신은 땅이 자신의 딸을 삼킨 것으로 오해하여 땅을 저주하니 땅이 황폐화 되었다. 그래서, 샘의 님프 아레투사가 딸이 지옥에 있다고 말해 주었다. 데메테르는 제우스에게 도움을 요청하였다. 제우스는 페르세포네가 지옥음식을 아무것도 먹지 않았으면 가능하다고 하였다. 교활한 하데스는 이미 페르세포네에게 석류를 먹이고 말았다. 그래서, 1년 중 반은 어머니와 지내고 나머지는 하데스와 지내게 되었다. 그래서 페르세포네가 지옥에 있는 동안에는 겨울이 되어 농사를 지을 수 없게 되었고 매년 봄이면 페르세포네는 하늘의 별자리가 되어 지하세계로부터 동쪽하늘로 올라온다고 한다.

 또다른 이야기로는 정의의 여신 아스트라에아에 관한 것이다. 먼 옛날 황금의 시대와 은의 시대에는 신들과 인간이 함께 살았다고 한다. 그러나, 인간들이 타락하게 되자 신들은 더 이상 인간과 함께 살 수 없게 되었다. 그러나, 정의의 여신은 인간들에게 정의를 가르쳤다. 하지만 여신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정의가 상실되자 하늘로 올라가고 말았다. 옆의 저울자리가 아스트라에아가 가지고 올라간 저울로 세상의 정의와 사악을 재기 위한 것이라고 한다.

 이집트 신화에도 처녀자리에 관한 이야기가 있다. 처녀자리는 농사와 수태의 여신 이시스로 인식했다. 이시스가 괴물 티폰에게 쫓겨 하늘로 도망치게 되었다. 그 때 들고 있던 이삭을 흘린 것이 은하수가 되었고, 이시스는 별자리가 되었다고 한다. 고대 이집트에서는 하지 무렵 내리는 비를 이시스의 눈물이라고 부르며, 나일강변에서 제사를 지내고 강물의 깊이를 재었다고 한다.

 동양에서는 28개의 황도대 별자리 중 동쪽의 첫째 별자리인 각(角)자리가 처녀자리에 해당한다. 동양의 대표적인 별자리인 28숙(宿)은 동서남북 각각 7개의 별자리가 청룡, 백호, 주작, 현무의 형상을 만드는데 각자리는 청룡의 뿔에 해당한다.

 1등성 스피카 이외에는 3등성 이하의 어두운 별뿐이므로, 창공이 어둡고 맑게 갠 날이 아니면 보리이삭을 안은 여신의 모습은 보기 어렵다. 스피카는 절대등급 -2등성과 0.3등성의 동반성 2개가 4일의 주기로 만나는 이중성이다. 라틴어로 '밀의 이삭'을 뜻하는 스피카는 정확히 1등성으로 밤하늘에서 16번째로 밝은 별이다. 스피카는 밝은 백색의 별로 표면온도가 2만도에 달하며 태양보다 1만 배나 밝다.

 이 별자리의 북쪽에는 처녀자리은하단이 있어 작은 망원경으로도 많은 은하를 볼 수 있다. 제일 밝고 보기 쉬운 은하는 까마귀자리와의 경계에 가까운 M104이며, 솜브레로은하라고 부른다. 그밖에도 M49, M58, M59, M60, M61, M84, M86, M87, M89, M90를 볼 수 있다.

 처녀자리는 봄의 대곡선, 봄의 정삼각형, 처녀의 다이아몬드 등의 특징을 알고 있으면 쉽게 찾을 수 있다. 이 별자리를 찾는 가장 좋은 방법은 북두칠성의 손잡이 곡선을 따라 내려오는 것이다. 이 곡선은 목동자리알파(α)별 아크투루스와 만나게 되고 계속 가면 처녀자리의 알파(α)별 스피카를 찾게 된다. 이 별과 사자자리의 베타(β)별 데네볼라와 목동자리아크투루스가 봄의 정삼각형을 이룬다.

'별보기 > 봄철 별자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천칭자리  (0) 2007.01.23
처녀자리  (1) 2007.01.23
육분의자리  (0) 2007.01.23
왕관자리  (0) 2007.01.23
작은사자자리  (0) 2007.01.23
사자자리  (0) 2007.01.23
posted by starfield
TAG , 처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처녀자리가이렇게예쁠줄은몰랐다.ㅋㅋ.사실은예쁠것갔다고생각하고있었다.^^♥*(ㅋㅋㅎㅎ)☆♬><「●」.ㅠㅠ~100@♡♧◇♩♤100♨☞☜%※ㅍㅍ끝.

2007.01.23 22:16 별보기/봄철 별자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육분의자리
학명 Sextans 약자 Sex

 육분의자리는 독일의 천문학자 헤벨리우스가 만들었으며 원래 이름은 우라니아의 육분의로 우라니아는 천문의 여신이다. 지금은 줄여서 육분의자리로 부르고 있다. 육분의는 원호 모양을 한 천체의 고도를 측정하는 기구이다. 대양을 항해할 때 수평선상에서 태양이나 달, 별들의 고도를 측정하여 배의 위치를 알아내는데 주로 사용하였다.

 1679년 9월 단치히(지금의 그다니스크)에 있던 헤벨리우스의 집에 불이 나서 관측자료와 여러 도구가 전소되었는데 그 중에는 21년간이나 애용하던 육분의도 불에 타 버렸다. 그는 이 화재가 천문의 여신 우라니아가 불의 신 불칸에게 패배한 사건이라며, 헤라클레스(헤르쿨레스자리)와 싸웠던 포악한 두 동물의 별자리인 사자자리와 바다뱀자리 사이의 별이 드문 지역에 자신의 육분의를 그려넣어 별자리로 만들었다.

 중국에서는 하늘의 재상을 상징하는 '천상(天相)'으로 불렀다.

 바다뱀자리의 머리 부분과 사자자리 사이에 있으며, 4등성인 알파(α)별 이하의 희미한 별뿐이므로 그다지 눈에 잘 띄지 않는다. 특히 이 별자리는 바다뱀자리 별들의 열과 섞여 있어서 찾기가 무척 어렵다.

 사자자리와 바다뱀자리의 두 알파(α)별을 이은 선의 중간에서 동쪽으로 약간 떨어진 곳에서 세 개의 5등성이 만드는 작은 삼각형이 육분의자리이다. 다른 방법으로는 사자자리의 낫 손잡이에 해당하는 에타(η)별과 알파(α)별을 두 배 반 정도 연장하면 찾을 수 있다.

'별보기 > 봄철 별자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천칭자리  (0) 2007.01.23
처녀자리  (1) 2007.01.23
육분의자리  (0) 2007.01.23
왕관자리  (0) 2007.01.23
작은사자자리  (0) 2007.01.23
사자자리  (0) 2007.01.23
posted by starfield
TAG , 육분의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7.01.23 22:14 별보기/봄철 별자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왕관자리
학명 Corona Borealis 약자 CrB

 별자리 중에는 억지로 가져다 붙인 듯한 이름이 많지만 왕관자리는 누가 보아도 왕관모습을 하고 있다. 이 별자리는 작지만 눈에 잘 띄는 별자리라서 여러 나라에서 다양한 이름을 붙였다. 고대 아라비아와 페르시아에서는 이 별자리의 모양을 불완전한 원으로 보고 '깨진 그릇', '거지의 밥그릇' 등의 이름으로 불렀으며, 중국에서는 '새끼줄'로 불렀다. 그리고, 오스트레일리아 원주민은 '부메랑'으로 불렀으며 아메리카 인디언은 '곰의 동굴'로 여겼다. 그밖에 '화환의 고리', '눈동자의 선' 등 원과 반원으로 이루어진 많은 것들이 이 별자리의 이름으로 불려져 왔다.

 그리스 신화에는 다음과 같은 이야기가 전해진다. 크레타와 아테네 사이에 전쟁이 있었는데 크레타가 승리하였다. 전쟁으로 크레타왕 미노스가 궁전을 비웠을 때 왕비는 흉측한 아이를 낳았다. 머리는 황소의 모습을 하고 있었으며 몸은 인간의 모습이었다. 이 괴물의 이름은 미노타우로스였다. 전쟁터에서 돌아온 미노스는 이 사실을 알고 경악하였다. 왕은 이 괴물이 궁전에 나타나지 못하게 하기로 마음먹고 건축가 다이달로스에게 교묘하고 빈틈없는 감옥을 만들도록 명령한다. 이 감옥에 괴물을 가두고 아테네에 조공을 요구하여 일곱명의 소년과 소녀를 보내도록 했다. 그리고, 이들을 괴물의 사료로 삼아 괴물을 사육하였다. 아테네 왕자 테세우스는 자신의 백성들을 구하기 위해 희생자 무리에 끼여들었다. 크레타섬에 도착한 소년 소녀들을 미노스왕 앞으로 끌려나갔는데 공주 아리아드네가 테세우스에게 반하게 된다. 공주는 테세우스에게 칼과 실 한 타래를 주어 괴물을 죽이고 미로를 빠져 나올 수 있도록 도와준다. 테세우스는 공주와 나마지 소년 소녀들을 데리고 섬을 탈출하여 아테네로 향했다. 도중에 일행은 낙소스섬에 머물렀는데 테세우스의 꿈속에 여신 아테네가 나타나 아리아드네를 버리고 가리고 명령한다. 그래서, 일행은 잠든 아리아드네를 버리고 출발한다. 그 뒤 그 섬으로 온 디오니소스가 그녀를 사랑하게 되어 아내로 삼고 올림푸스로 데리고 갔다. 디오니소스는 그녀에게 금관을 주었다. 디오니소스는 영원한 영광의 징표인 별자리로 만들기 위해 이 금관을 벗겨 하늘에 던졌는데 이것이 별자리(왕관자리)가 되었고 금관에 박힌 진주는 별이 되었다.

 왕관자리에서 가장 밝은 별은 알파(α)별인 겜마이다. 겜마는 라틴어로 보석을 의미한다. 또한 이 별은 아라비아어로 아르페카라고 한다. 이것은 접시라는 뜻으로 원래는 별자리의 모양을 가리키고 있었지만 별의 이름으로 바뀌었다.

 쌍안경으로 보면 반원형의 고리 안쪽 원의 중심부에서 6등급의 어두운 별을 찾을 수 있다. 이 별은 왕관자리 R별이라는 불규칙변광성이다. 보통은 6등급을 유지하고 있지만 갑자기 어두워지고 수 일 사이에 15등급으로 떨어져 쌍안경으로는 보이지 않게 된다. 감광이 언제 일어나는지는 전혀 예측할 수 없다. 그 지속기간도 수십 일에서 수백 일에 이른다. 그 뒤 천천히 원래의 밝기로 되돌아온다. 스펙트럼 연구에 의하면 비교적 저온의 별이 폭발을 일으키면 탄소의 콜로이드 입자를 방출하여 별의 빛을 차단한다고 한다. 이런 종류의 변광성은 40개가 알려져 있다.

 왕관자리는 잘 알려져 있지만 크기가 작고 어두운 별로 구성되어 있어서 찾기가 쉽지 않다. 목동자리의 1등성인 알파(α)별 아크투루스와 3등성인 감마(γ)별 세기누스를 연결하고 이 선을 한변으로 하는 정삼각형의 다른 꼭지점을 동쪽하늘에서 찾으면 왕관자리의 알파(α)별 겜마를 찾을 수 있다. 다른 방법으로는 북두칠성의 손잡이 끝별인 알카이드와 목동자리 감마(γ)별 세기누스를 이어 연장하면 왕관자리 알파(α)별 겜마를 찾을 수 있다.

'별보기 > 봄철 별자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처녀자리  (1) 2007.01.23
육분의자리  (0) 2007.01.23
왕관자리  (0) 2007.01.23
작은사자자리  (0) 2007.01.23
사자자리  (0) 2007.01.23
사냥개자리  (0) 2007.01.23
posted by starfield
TAG , 왕관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7.01.23 22:11 별보기/봄철 별자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작은사자자리
학명 Leo Minor 약자 LMi

 작은사자자리는 사자자리의 머리 부분과 큰곰자리 바로 밑의 중간에 있는데, 4등성 이하의 어두운 별들만이 작은 마름모꼴로 있기 때문에 발견하기 힘들다. 원래 별자리가 없었던 부분에서 17세기 독일의 천문학자 헤벨리우스가 새로 만든 것으로, 이웃에 있는 사자자리를 큰사자로 여기로 이 별자리를 작은사자자리라고 불렀다. 1787년 그가 죽은 뒤 출판된 성도에 처음으로 그려졌다.

 사자자리의 알파(α)별과 제타(ζ)별을 이어 연장하면 4등성의 별을 찾을 수 있다. 아니면 큰곰자리의 뒷발부분 사이에서 작은사자자리를 찾는 방법도 있다. 원래 이 별자리는 큰곰자리와 사자자리의 빈 자리를 채우기 위해 만들어서 사자모습을 기대하기 어렵다.

'별보기 > 봄철 별자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육분의자리  (0) 2007.01.23
왕관자리  (0) 2007.01.23
작은사자자리  (0) 2007.01.23
사자자리  (0) 2007.01.23
사냥개자리  (0) 2007.01.23
바다뱀자리  (0) 2007.01.23
posted by starfield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7.01.23 22:10 별보기/봄철 별자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자자리
학명 Leo 약자 Leo

 사자자리는 황도12궁 중 5번째 별자리로 봄의 야간에 머리 위로 높이 솟아오르는 가지런한 모양이다. 의문부호 '?'의 윗부분을 뒤집어 놓은 것 같은 부분은 특히 눈에 잘 띄며, 유럽에서는 서양의 풀 베는 낫과 비슷하여 '사자의 큰낫'으로 부르기도 한다.

 고대 바빌로니아인들은 황도를 12등분하는 별자리들을 지정하여 자신들에게 친밀한 동물이나 도구의 이름을 붙였다. 황도 12궁은 대부분 동물들로 표현되고 있다. 황도 12궁 중에서 봄철에 볼 수 있는 대표적인 별자리가 사자자리이다. 이 별자리는 옛날부터 태양과 관련된 별자리로 알려져 왔다. 특히 고대 이집트인들은 사자자리에 태양이 머물 때 나일강의 홍수가 일어난다고 하여, 이 별자리를 매우 숭상했다. 스핑크스도 사자의 몸뚱이에 처녀의 머리를 얹은 형상을 하고 있다.

 이 별자리는 그리스신화에 나오는 헤라클레스(헤르쿨레스자리)의 첫 번째 모험과 관련이 있다. 네메아 계곡에는 무서운 사자가 출몰하여 사람들을 괴롭혔는데 헤라클레스는 이 사자의 가죽을 얻으려고 싸우게 된다. 헤라클레스는 곤봉과 활로 사자를 대항했으나 효과가 없자 팔로 사자의 목을 졸라 죽이고 죽은 사자를 어깨에 메고 돌아가게 된다.

 중국에서는 사자의 머리를 이루는 밝은 별들과 그 북쪽의 별들을 헌원(軒轅)이라고 불렀다. 헌원은 중국 고대 전설에 나오는 다섯 왕 중 첫 번째 왕이다. 그는 고대 중국 부족연합의 수장으로 황제(黃帝)라 칭해지게 된다. 전설에 의하면 황제는 용을 타고 승천하였다고 하는 데 사람들이 이 별들을 용의 모습으로 생각했다.

 사자의 큰 낫을 이루고 있는 1등성 레굴루스(小王이라는 의미)는 바로 황도 위에 있기 때문에, 고대 페르시아 시대부터 '왕의 별'이라고 불리며 점성술에서 중요한 별로 여겨져 왔다. 레굴루스의 이름은 지동설로 유명한 코페르니쿠스가 붙인 것이라고 한다. 이 별은 백색의 별로 광도는 1.35등급이다. 레굴루스 다음으로 밝은 베타(β)별은 꼬리부분의 2등성 데네볼라인데 아랍어로 사자꼬리를 뜻한다.

 망원경 관측에 의하면 사자의 큰 낫 가운데에 있는 감마(γ)별은 아름다운 쌍성으로 알려져 있고, 이 근처에는 몇 번이나 대유성우가 내린 적이 있는 사자자리 유성군의 방사점(放射點)도 있다. 사자자리 유성군은 주기가 33.2년인 1886I 혜성이 자신의 궤도에 뿌려 놓은 물질에 의한 것이다. 특히 1799년, 1833년, 1866년에 대규모의 유성우가 내렸는데 1833년 11월 13일 미국 남부에서는 한 곳에서 몇 시간 동안에 20만 개 이상의 유성을 볼 수 있었다고 한다.그러나, 물질 궤도가 조금씩 변해서 과거의 대장관을 볼 수 없게 되었다. 1966년에 분당 2천 개 이상의 유성이 떨어졌으며 최근에는 1998년 11월 17일 유럽에서 관측되었다.

 사자자리에서 나선은하 M65, M66, M95, M96과 타원은하 M105를 찾을 수 있다.

 근처에서 가장 찾기 쉬운 북두칠성을 기준으로 찾는 것이 쉽다. 국자 손잡이가 시작되는 부분에 있는 델타(δ)별과 감마(γ)별을 연결하여 계속 나아가면 사자자리의 감마(γ)별인 알기에바를 지나 알파(α)별인 레굴루스를 찾을 수 있다.

'별보기 > 봄철 별자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왕관자리  (0) 2007.01.23
작은사자자리  (0) 2007.01.23
사자자리  (0) 2007.01.23
사냥개자리  (0) 2007.01.23
바다뱀자리  (0) 2007.01.23
목동자리  (0) 2007.01.23
posted by starfield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7.01.23 22:09 별보기/봄철 별자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냥개자리
학명 Canes Venatici 약자 CVn

 사냥개자리는 큰곰자리와 목동자리에 낀 작은 별자리로 목동자리의 거인이 왼손에 쥔 목줄 앞에 2마리의 개가 곰에게 맞서는 자세이며, 예전에 큰곰자리의 일부였던 것을 17세기에 독일 천문학자 헤벨리우스가 독립 별자리로서 만들었다. 2마리의 개는 아스테리온, 카라라는 이름이 있다. 아스테리온은 '별이 빛남'을 뜻하고, 카라는 '귀여운 개'라는 의미이다. 알파(α)별 코르카롤리는 찰스의 심장이라는 뜻이며 이 별은 α¹, α²로 나뉘는 이중성으로서 α¹별은 광도 5.6, F0형 별, α²별은 광도 2.9, A0형 특이별로 스펙트럼 중에 규소, 유로퓸 등의 선이 강하며 주기 5.46939일의 변광성으로, 자기장의 세기도 같은 주기로 변화하는 자기변광성으로 유명하다. 베타(β)별 카라는 광도 4.26, G0형 별이다.

 콜카롤리라는 이름은 영국왕 찰스 2세가 왕정복고로 1660년 5월 29일 런던으로 돌아왔을 때 이 별이 유난히 밝게 빛났다고 하는 이야기에서 유래한다. 왕실 물리학자 찰스 스카르보로우가 찰스왕을 경축하는 이름을 붙일 것을 제안했으며 이 말을 들은 핼리는 찰스왕을 존경하는 뜻에서 찰스의 심장이라는 이름을 붙이고 사냥개의 목걸이로부터 따로 떼어 왕관을 쓴 심장의 모양을 만들었다. 찰스의 심장이라는 이름을 라틴어로 바꾸면 콜카롤리(Cor Caroli)가 되는데 지금의 이 별의 이름이 되었다.

 한편 구상성단 M3(NGC 5272)은 목동자리와의 경계 가까이 약 3만 2000광년의 거리에 있다. 또한 나선은하 M51(NGC 5194)은 나선팔 앞에 동반은하가 딸려 있는 은하로 1800만 광년 떨어져 있다. 그리고 나선은하 M63, M94, M106도 있다.

 3등성 이하의 어두운 별로 구성되어 있어서 찾기가 쉽지 않다. 북두칠성의 손잡이 끝부분인 알카이드를 사자자리 꼬리에 있는 베타(β)별 데네볼라에 연결해 보면 그 1/3되는 지점에서 3등성인 콜카롤리를 찾을 수 있다. 또는 북두칠성의 알파(α)별과 감마(γ)별을 이어 약 2배 정도 연장하면 베타(β)별 카라를 만나게 된다.

'별보기 > 봄철 별자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작은사자자리  (0) 2007.01.23
사자자리  (0) 2007.01.23
사냥개자리  (0) 2007.01.23
바다뱀자리  (0) 2007.01.23
목동자리  (0) 2007.01.23
머리털자리  (0) 2007.01.23
posted by starfield
TAG , 사냥개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7.01.23 22:08 별보기/봄철 별자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다뱀자리
학명 Hydra 약자 Hya

 바다뱀자리는 봄에서 여름에 걸쳐 남쪽 하늘에 동서의 방향으로 가늘고 길게 누운 큰 별자리로 88개의 별자리 중 가장 길고 넓은 영역을 차지하고 있다. 남쪽하늘에도 물뱀자리가 있기 때문에 한국에서는 혼동을 피하기 위해서 바다뱀자리로 번역하고 있다.

 이 별자리는 헤라클레스(헤르쿨레스자리)가 퇴치한 9개의 머리를 가진 괴물 히드라(물뱀)를 상징한다. 이 괴물은 절반은 인간이고 절반은 뱀의 모습을 하고 있으며 에키드나와 티폰의 딸이었다. 이 괴물은 아리모네샘의 근처에 있는 늪지에 살면서 아르고스 땅 사람들을 괴롭혔다. 히드라는 아홉 개의 머리가 있는데 그 중 한가운데 있는 머리는 절대로 죽지 않는 머리였다. 헤라클레스는 곤봉으로 그 머리를 하나씩 쳐서 떨어뜨렸으나 떨어진 자리에서 새로운 머리가 두 개씩 돋아났다. 그러나, 그는 조카 이오라오스의 도움을 받아 히드라의 머리를 떨어뜨릴 때 재빨리 떨어진 자리를 불로 지져 더 이상 돋아나지 못하게 한다. 마지막으로 남은 아홉번째 머리는 커다란 바위 밑에 파묻었다. 헤라는 히드라를 하늘에 올려 별자리로 만들었다고 한다.

 바다뱀자리의 머리부는 게자리의 바로 남쪽에 접하고 있으며 중국에서는 유수(柳宿)라고 부르며 봉황의 무리에 해당한다. 그리고 알파(α)별 지역은 성(星)으로 봉황의 목줄기이다. 오렌지색의 알파(α)별은 알파르드(고독한 것) 또는 콜히드레(바다뱀의 심장)라는 이름이 있다. 서경(書經)요전(堯傳)에 "해진 뒤에 조성(鳥星)이 남중하면 춘분이다"는 글이 있다. 여기서 조성은 알파르드로 농사시기를 알려주는 중요한 지표였다. 한편 육분의자리 바로 아래 지역인 람다(λ)별과 입실론(υ)별 지역은 장(長), 까마귀자리 아래인 베타(β)별, 크사이(ξ)별은 봉황의 꼬리에 해당하는 진(軫) 또는 청구(靑丘)로 불렸다. 특히 청구는 고대 우리나라를 나타내는 별자리였다. 청(靑)은 동방을 상징하는 빛이며, 구(丘)는 땅을 나타내는 동방의 세계로 풀이된다. 중국에서는 이 별의 빛이 밝으면 병사가 강해지고 이것이 움직임이 일어나면 내란이 일어난다고 해 불길하게 여겼다.

 바다뱀자리는 2등성 알파드를 제외하고는 눈에 띄게 밝은 별이 없고 남쪽하늘에 낮게 이어져 있어 쉽게 알아보기 어렵다. 게다가 뱀의 머리는 작은개자리와 게자리 같은 겨울 별자리와 만나고 있어서 한번에 보기가 쉽지 않다. 그리고 까마귀자리와 컵자리의 별과 혼동하기 쉽다.

 사자자리의 감마(γ)별과 알파(α)별을 이어 2배 반 정도 연장하면 바다뱀자리의 알파(α)별 알파르드를 찾을 수 있다.

'별보기 > 봄철 별자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작은사자자리  (0) 2007.01.23
사자자리  (0) 2007.01.23
사냥개자리  (0) 2007.01.23
바다뱀자리  (0) 2007.01.23
목동자리  (0) 2007.01.23
머리털자리  (0) 2007.01.23
posted by starfield
TAG 바다뱀,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7.01.23 22:06 별보기/봄철 별자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목동자리
학명 Bootes 약자 Boo

 목동자리는 2마리의 사냥개를 거느리고 큰곰, 작은곰을 쫓는 형상이다. 목동자리의 학명 Bootes는 그리스어로 소란스러움을 뜻한다. 목동이 양떼 가운데에서 소리치는 모습을 생각한 것 같다. 목동의 정체에 대해서는 여러 가지 설이 있다. 목동은 큰곰자리 칼리스토의 아들 아르카스라고 하는데 작은곰자리와 중복된다. 또는 목동이 이카리우스라는 이야기도 있다. 자세한 내막은 작은개자리에 있다.

 알파(α)별 아크투루스는 금빛으로 빛나는 별로, 그 이름은 곰의 파수꾼이라는 뜻의 그리스어에 유래하고 있다. 중국에서는 대각성(大角星)이라고도 한다. 겉보기등급은 0.06, 표면온도 3800K이다. 지구로부터의 거리는 36광년, 스펙트럼형 K2의 거성이다. 질량은 태양의 4.5배, 반지름은 24배인데 아크투루스의 위치는 고대 그리스 시대와 비교하면 18세기에는 약 1도 만큼 이동하고 있다. 이 사실을 발견한 사람은 영국의 핼리였다. 이 발견으로 항성의 고유운동이 처음으로 밝혀졌다. 이 별은 1년에 약 2초 정도 움직인다. 아크투루스는 고속도 별이며 태양계와의 상대적인 공간운동은 초속 1250㎞나 된다. 이 별은 은하중심으로부터 편평한 타원궤도로 날아온 특별한 별로 알려져 있다.

 북두칠성의 손잡이를 따라 그 곡선을 연장해 가면 아크투루스를 찾을 수 있다. 이 별과 목동자리의 오각형은 그 모습이 연과 비슷하다.

'별보기 > 봄철 별자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작은사자자리  (0) 2007.01.23
사자자리  (0) 2007.01.23
사냥개자리  (0) 2007.01.23
바다뱀자리  (0) 2007.01.23
목동자리  (0) 2007.01.23
머리털자리  (0) 2007.01.23
posted by starfield
TAG 목동,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7.01.23 22:05 별보기/봄철 별자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머리털자리
학명 Coma Berenices 약자 Com

 머리털자리는 사자자리와 목자자리 중간에 있는 별자리이다. 5월 하순 초저녁에 남중하며, 육안으로 볼 수 있는 별의 수는 약 70개로 그 중 4등성 알파(α)별, 베타(β)별을 제외하고는 모두 어둡고, 다수의 성단과 성운이 있다. 이 별자리는 은하 북극에 위치하는데, 성간물질이 비교적 엷어 관측에 방해가 되지 않아 우주의 먼 곳까지도 관측이 가능하며, 처녀자리와의 사이에 100개 이상의 나선은하를 포함한 은하군으로 유명하다.

 머리털자리는 실제로 존재했던 인물의 이름이 붙은 유일한 별자리이다. 그리스 혈통의 이집트 왕 프톨레마이오스 3세는 키렌의 베레니케 2세와 결혼하여 그 영토까지 통합하게 된다. 당시 이집트의 앙숙은 시리아였다. 시리아도 그리스인이 통치하고 있었다. 프톨레마이오스 3세는 왕위에 오르자마자 시리아와의 전쟁에 휘말리게 된다. 왕비 베레니케는 남편이 전쟁에서 안전하게 살아 돌아오기를 기원하며 만일 남편이 살아 돌아온다면 그녀의 긴 금발 머리칼을 미의 여신 아프로디테에게 바치겠다고 맹세했다. 효과가 있었는지 남편은 승리하여 돌아오고 그녀는 약속을 지켜 머리카락을 잘라 바쳤다. 그러나 왕은 머리를 민 왕비를 보고 노발대발했다. 이 때 왕궁 수학자 코논은 신들이 왕비의 머리카락을 하늘로 올려 별자리를 만들었다고 왕을 설득했고, 왕은 다시 아내를 사랑하게 됐다는 이야기이다. 그래서 이 별자리를 베레니케의 머리털자리라고 부르게 되었으며 줄여서 머리털자리라고 한다.

 이 별자리는 지도 제작자로 유명한 메르카토르가 1551년 천구의에 처음 그려 넣었다. 그 뒤 티코 브라헤는 이 별자리를 독립된 별자리로 등록했는데 이를 계기로 1602년 이래 지금까지 사용되고 있다.

 머리털자리에는 구상성단이 있으며 특히 은하가 많이 몰려있는데 M64, M85, M88, M91, M98, M99, M100 등이 있다.

 머리털자리는 처녀의 다이아몬드(the Virgin's Diamond)라고 부르는 사각형의 윗부분에 있다. 이 별자리는 어두운 별로 이루어져 있어 찾기가 쉽지 않다.

 사냥개자리의 알파(α)별 콜카롤리와 사자자리 베타(β)별 데네볼라를 이은 선상의 중앙에 감마(γ)별이 있다. 또는 사자자리 알파(α)별 레굴루스와 베타(β)별 데네볼라를 같은 길이만큼 연장한 곳에서 감마(γ)별을 찾는 방법도 있다. 알파(α)별의 남쪽에 있는 3등성은 처녀자리에 속하므로 주의하기 바란다.

'별보기 > 봄철 별자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작은사자자리  (0) 2007.01.23
사자자리  (0) 2007.01.23
사냥개자리  (0) 2007.01.23
바다뱀자리  (0) 2007.01.23
목동자리  (0) 2007.01.23
머리털자리  (0) 2007.01.23
posted by starfield
TAG 머리털,

댓글을 달아 주세요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