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starfield
별을 보는데에는 특별한 것이 필요하지 않습니다. 잠시 고개를 들어 밤하늘을 볼 수 있는 여유. 그것만 있다면 누구나 우주의 신비로움을 느낄 수 있습니다.

toDay NightsKy


CURRENT MOON
2007.01.23 22:09 별보기/봄철 별자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냥개자리
학명 Canes Venatici 약자 CVn

 사냥개자리는 큰곰자리와 목동자리에 낀 작은 별자리로 목동자리의 거인이 왼손에 쥔 목줄 앞에 2마리의 개가 곰에게 맞서는 자세이며, 예전에 큰곰자리의 일부였던 것을 17세기에 독일 천문학자 헤벨리우스가 독립 별자리로서 만들었다. 2마리의 개는 아스테리온, 카라라는 이름이 있다. 아스테리온은 '별이 빛남'을 뜻하고, 카라는 '귀여운 개'라는 의미이다. 알파(α)별 코르카롤리는 찰스의 심장이라는 뜻이며 이 별은 α¹, α²로 나뉘는 이중성으로서 α¹별은 광도 5.6, F0형 별, α²별은 광도 2.9, A0형 특이별로 스펙트럼 중에 규소, 유로퓸 등의 선이 강하며 주기 5.46939일의 변광성으로, 자기장의 세기도 같은 주기로 변화하는 자기변광성으로 유명하다. 베타(β)별 카라는 광도 4.26, G0형 별이다.

 콜카롤리라는 이름은 영국왕 찰스 2세가 왕정복고로 1660년 5월 29일 런던으로 돌아왔을 때 이 별이 유난히 밝게 빛났다고 하는 이야기에서 유래한다. 왕실 물리학자 찰스 스카르보로우가 찰스왕을 경축하는 이름을 붙일 것을 제안했으며 이 말을 들은 핼리는 찰스왕을 존경하는 뜻에서 찰스의 심장이라는 이름을 붙이고 사냥개의 목걸이로부터 따로 떼어 왕관을 쓴 심장의 모양을 만들었다. 찰스의 심장이라는 이름을 라틴어로 바꾸면 콜카롤리(Cor Caroli)가 되는데 지금의 이 별의 이름이 되었다.

 한편 구상성단 M3(NGC 5272)은 목동자리와의 경계 가까이 약 3만 2000광년의 거리에 있다. 또한 나선은하 M51(NGC 5194)은 나선팔 앞에 동반은하가 딸려 있는 은하로 1800만 광년 떨어져 있다. 그리고 나선은하 M63, M94, M106도 있다.

 3등성 이하의 어두운 별로 구성되어 있어서 찾기가 쉽지 않다. 북두칠성의 손잡이 끝부분인 알카이드를 사자자리 꼬리에 있는 베타(β)별 데네볼라에 연결해 보면 그 1/3되는 지점에서 3등성인 콜카롤리를 찾을 수 있다. 또는 북두칠성의 알파(α)별과 감마(γ)별을 이어 약 2배 정도 연장하면 베타(β)별 카라를 만나게 된다.

'별보기 > 봄철 별자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작은사자자리  (0) 2007.01.23
사자자리  (0) 2007.01.23
사냥개자리  (0) 2007.01.23
바다뱀자리  (0) 2007.01.23
목동자리  (0) 2007.01.23
머리털자리  (0) 2007.01.23
posted by starfield
TAG ,

댓글을 달아 주세요

prev 1 ··· 3 4 5 6 7 8 9 10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