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starfield
별을 보는데에는 특별한 것이 필요하지 않습니다. 잠시 고개를 들어 밤하늘을 볼 수 있는 여유. 그것만 있다면 누구나 우주의 신비로움을 느낄 수 있습니다.

toDay NightsKy


CURRENT MOON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 29일, 다음 신지식에서 엑스퍼트로 활동하고 있던 제가
무가지 신문인 포커스에 나오게 되었습니다.

매주 목요일자 포커스에는 신지식 엑스퍼트를 한명씩 소개하는 자리를 마련하고 있습니다.
다음에서는 신지식이라는 서비스를 홍보하고,
엑스퍼트로서는 자신을 PR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인 듯 싶습니다.

사실 처음에 욕심은 났지만 부족한 실력탓에 신청하지 않고 있었는데,
신지식에서 저를 좋게 봐 주셔서 기회를 주셨네요.
(제가 12번째로 실린 듯..)

위의 이미지는 신문에 실린 광고이고,
아래는 인터뷰 내용입니다.


 

1. starfield님 본인의 소개와 함께 활동하고 계신 "우주, 천문" 카테고리와 "사진" 카테고리에 대해 간단히 소개해 주세요.

반갑습니다, starfield입니다. 제 소개는 닉네임에 대한 설명으로 대신하겠습니다.^^ 별과의 인연은 고등학교 천문동아리로 시작되었습니다. 동아리명에 대해 고민하던 중 성전(星田)이란 이름을 짓게 되었고, 제 개인적으로 한글로 "별밭", 영어로 "starfield"라고 쓰던것이 지금의 제 닉네임이 되었네요.
우주천문 카테고리는 한달에 30건 정도의 질문 밖에 올라오지 않지만, 질문의 수준이나 질문자의 관심은 대단히 높습니다. 아직까지는 우리나라 국민의 우주에 대한 관심이 적지만, 우리나라 첫 우주비행사 배출과 2009년 세계천문의 해를 맞이하여 우주천문 카테고리에도 많은 질문이 올라오리라 기대합니다.
사진 카테고리는 DSLR의 보급으로 제품과 촬영방법에 대한 질문이 많이 올라옵니다. 답변이 주관적일 수 밖에 없지만, 질문에 대한 충분한 답변으로 좋은 추억 많이 남기셨으면 하는 바람으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2. "별"을 보러가기 좋은 장소를 추천해 주세요.

 "별" 하면 천문대, "천문대" 하면 산속을 생각하기 마련입니다.
 (농담하나 하면, 천문대가 어디 있는 대학이냐고 물어보는 사람이 있었습니다.)
물론 강원도 산골에 가면 별이 쏟아질듯 합니다. 서울과 가까운 가평만 가도 은하수를 볼 수 있습니다. 하지만 별 보기는 어렵지 않습니다. 퇴근하는 길에, 학교에서 돌아오는 길에, 집 앞 골목길에서 잠시만 밤하늘을 바라다 보세요. 아름다운 밤 하늘의 별을 볼 수 있을겁니다.



3. 엑스퍼트로 활동 하시면서 가장 보람을 느꼈던 적은 언제였나요?

간혹 질문하신 분들 중에 따로 연락을 하셔서 이것저것 물어보시는 경우가 있습니다. 가끔은 별을 보러 갈 때 같이 가시는 분도 계시죠. 중년을 넘으신 분들이 밤하늘을 바라다 보면서 꼭 어린이아와 같이 좋아하실 때, 그리고 어릴적 꿈을 떠올리실 때, 그 때 만큼 좋았던 적이 없던 것 같습니다.



4. 엑스퍼트로써 신지식인 모두에게 바라는점이 있다면?

신지식에는 정말 다양한 카테고리가 있는데요, 다양한 분야의 엑스퍼트가 모인만큼, 다양한 소리가 있을 것 같습니다. 그 소리들이 오묘한 화음을 만들어, 신지식에 방문하는 분들에게 즐거움을 주었으면 좋겠습니다. 앞으로 보다 노력하는 엑스퍼트 starfield가 되겠습니다.^^




여러분도 엑스퍼트에 도전해 보세요!
엑스퍼트에 대해 궁금한 것이 있다면
아래 링크를 참조하세요~
http://k.daum.net/qna/rank/

'일상 > 하루이틀사흘나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졸업식  (4) 2009.02.21
개미게임  (0) 2009.02.07
포커스(무가지 신문)에 소개된, 신지식 우주천문 엑스퍼트  (0) 2009.02.01
둘리야, 반갑다!  (0) 2009.01.10
2009년을 기다리며..  (0) 2008.12.31
= 2009, 세계 천문의 해 = 블로그 배너  (4) 2008.12.31
posted by starfield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엑스퍼트(expert) ; 전문가
어떤 분야를 연구하거나 그 일에 종사하여 그 분야에 상당한 지식과 경험을 가진 사람.


다음의 신지식은 엑스퍼트 제도를 운영한다.
말 그대로 해당 카테고리에 지식과 경험이 있는 사람들을 엑스퍼트로 임명하고,
엑스퍼트는 해당 카페고리의 질문에 답변을 해 줌으로써 답변의 질을 높이게 된다.

신지식이 2005년도 쯤에 생겨났으니 어느 덧 3년이 넘은 듯 싶다.(맞나?)
신지식의 천문 카테고리에 답변을 달면서
우리나라의 천문교육이 많이 뒤쳐짐을 느꼈다.

천문학에 관심을 갖는 사람은 많지만,
올바른 교육이나 그런 기회마져도 주어지지 않는다는 아쉬움이 많았다.

그래서 내가 가진 짧은 천문지식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답변을 올리기 시작했다.

얼마 지나지 않아 신지식에서 엑스퍼트를 운영하게 되면서
나에게 전화 한통이 왔다.

천문 카테고리의 엑스퍼트로 임명해 주겠다는 것이었다.
그 당시는 천문대에서 일하고 있었고(낮에 할게 없었다.),
지금까지 하던 것이었기 때문에 아무 생각없이? 하겠다고 했었다.

그런데 막상 엑스퍼트는 말 뿐이었고,
당시에는 혜택이나 명예, 권력..
아~무것도 없었다.

그리고 2년..
이제 엑스퍼트도 많이 늘어 1000명에 이르고,
엑스퍼트를 지원하는 많은 혜택도 있다.

나도 영화예매권도 좀 받았다.(근데 같이 영화볼 사람이 없어.. ㅜ.ㅡ)
오늘은 엑스퍼트 인증서가 도착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NIKON CORPORATION | NIKON D40X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00sec | F/4.8 | 0.00 EV | 48.0mm | ISO-400 | Flash fired, auto mode, return light detected | 2008:10:25 12:29:44
사용자 삽입 이미지NIKON CORPORATION | NIKON D40X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60sec | F/4.2 | 0.00 EV | 34.0mm | ISO-400 | Flash fired, auto mode, return light detected | 2008:10:25 12:30:06

이거 어디 쓸데가 있을지는 모르겠지만..;;
그래도 어디서 상장 받는다는건 항상 기분 좋은 일이다.

노력한 만큼의 보상이 뒤따른다는 것.

엑스퍼트를 보상을 바라고 하는 것은 아니지만
밑빠진 독에 물 붓는 것 보다는
나의 활동을 인정받는 이런 작은 종이 하나가
오늘 하루, 즐거운 날이 되게 한다.

다음 신지식 블로그 http://kdaum.tistory.com

'일상 > 하루이틀사흘나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의 가치는 얼마일까?  (0) 2008.12.07
큰 돌과 작은 돌  (0) 2008.11.16
이젠 나도 엑스퍼트!  (0) 2008.10.25
몽골의 음악 - 자연을 노래하다  (0) 2008.10.07
요즘 초등학생 숙제 왜케 어렵지..  (0) 2008.08.24
개미게임 돈 패치  (0) 2008.08.19
posted by starfield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8.07.10 12:31 일상/리뷰 및 사용기
원본글 : http://cafe.daum.net/search-changeup/Otx/369

엑스퍼트가 바라본 [신지식 vs 지식인]

 

엑스퍼트 초기부터 활동을 하면서, 다음의 신지식이 많은 변화를 겪고 있다고 느낀다. 엑스퍼트 활동에 대한 지원이나, 블로거 답변이나 신지식 RSS와 같은 기능이 그 중에 눈에 띄는 변화이다.

 

Daum 신지식 공인 블로그(http://kdaum.tistory.com/)를 보면 신지식의 변화를 한 눈에 볼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전 글(http://cafe.daum.net/search-changeup/Otx/365)에도 알아보았지만 신지식과 지식인은 이용하는데에 큰 차이가 없다. 질문자나 답변자나 포털이 제공하는 에디터를 사용하여 질문과 답변을 하기 때문이다.

 

메인페이지는 이전 글에서 비교하였지만 거의 똑 같은 구성을 보였다. 답변자의 경우 관심있는 카테고리가 여러 개일 수 있다. 그 중 한 카테고리를 들어가면 약간의 차이를 보여준다. 두 곳 모두 [예술>사진] 카테고리를 들어가 보았는데, 전체적으로 신지식은 꽉 찬 느낌이 들고 지식인은 시원한 느낌을 준다. 신지식에서는 좌측에 메뉴바가 있기 때문인데, 이 차이는 개인마다 생각하는 바가 다를 것 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용에 있어서 답변을 위한 페이지는 질문과 마찬가지로 에디터 기능을 이용하기 때문에 이전에 비교한 바와 같이 큰 차이를 보이지는 않는다. 다만 지식인의 경우 답변을 등록하기 전 운영원칙에 동의해야만 답변이 등록된다. 답변을 등록할 때 마다 체크를 해야하니 불편한 부분이 아닐 수 없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답변 등록 후에도 두 곳 모두 안내창이 뜨는데, 답변 등록으로 얻은 점수와 현재점수, 다음 레벨까지 남은 점수 등이 표시된다. 다음의 경우 좀 더 보기 좋게 퍼센트를 보여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렇게 같아 보이기만 하는 두 서비스에는 어떤 차이가 있는 것일까?

신지식과 지식인은 질문에 대한 답변을 하는 서비스이니만큼 답변 내용의 정확성이 질적 우수성을 보여주고, 질문자가 많을수록 검색 시 많은 정보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 양적인 비교는 불가능하다고 판단되므로 질적인 면을 보기로 하자.

 

신지식과 지식인은 정확한 답변을 유도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 답변 내용이 만족스러울 경우 답변자의 채택과 함께 평점을 매길 수 있다. 또한 답변과 채택에 따른 점수 지급으로 포털에서 제공하는 서비스에서 사용할 수 있게 하는 등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것이다.

 

이와 같은 노력 외에도 신지식은 전문성 있는 답변을 위해 일정 조건을 만족하면 엑스퍼트 자격을 부여한다. 지식인은 활동성과 답변의 질에 따라 순위를 매기기 때문에, 질문자가 뽑은 믿을만한 답변자라고 볼 수 있겠다. 하지만 신지식은 이와 같은 활동성에 전문성을 부여해 질문자들의 신뢰를 서비스 제공자가 보증하는 것이라고 볼 수 있다.

다만 초기 엑스퍼트는 이름만 엑스퍼트일 뿐 활동에 아무런 보상도 없었으며, 자신의 분야에 아무런 권한도 없었다. 지금은 활동성에 따라 장학금을 지급하고, 명예 엑스퍼트에게 권한을 부여하고 있으니 엑스퍼트를 위한 지원을 좀 더 지켜봐야 할 것 같다.

엑스퍼트로써 아쉬운 점은 엑스퍼트 답변의 질적인 문제이다. 엑스퍼트 제도는 좀더 전문성 있고 정확한 답변을 위한 것이었지만, 늘어나는 엑스퍼트의 수가 빠른 답변과 고정적인 답변을 위한 도구로 바뀌어가고 있음을 느낀다. 시간이 갈수록 엑스퍼트가 불법으로 자료를 퍼오거나 잘못된 답변을 달고 있는 경우가 있다는 것이 현실이기 때문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엑스퍼트 제도 운영 이외에 신지식과 지식인의 가장 큰 차이라 하면 바로 [블로거 트랙백 답변]을꼽을 수 있다. 일반적인 에디터 기능을 이용한 답변 외에 신지식은 블로거들을 위한 답변 기능을 제공한다. 현재 블로그는 전문화 되어가고 있다. 따라서 블로그에 담긴 글은 카페 내에 담긴 정보만큼이나 질적으로 우수하다. 이런 블로그를 끌어 안으려는 다음의 아이디어와 노력이 엿보인다.

이렇게 블로거 트랙백 답변은 신지식의 답변에 있어서 질적 향상을 가져온다. 또한 블로거들에게는 자신의 블로그를 알리고 방문자수를 늘릴 수 있는 기회가 되니 누이 좋고, 매부 좋은기능이라고 할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만 아쉬운 점은 일반 답변은 추천 기능이 있는데 비해, 블로거 트랙백 답변은 그런 기능이 없다는 것이다. 아직 베타 서비스이니 많은 발전이 있으리라 기대한다.

 

질문자의 입장에서나 답변자의 입장에서 신지식과 지식은은 큰 차이가 없다. 안타까운 점은 신지식이 신고에 대한 조취가 잘 취해지지 않는 것 같고, 상금을 노린 비정상적인 행위를 잡아내기 힘들다는 것이다. 신지식은 후발주자인만큼 사용자와의 대화를 통해서, 그리고 엑스퍼트의 피드백을 이용해서 변화하고 발전해 나가리라 믿는다.

posted by starfield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8.07.09 11:02 일상/리뷰 및 사용기
원본글 : http://cafe.daum.net/search-changeup/Otx/365

질문자가 바라본 [다음 신지식 vs 네이버 지식인]

 

[네이버=검색] 이라는 공식이 생길 정도로 네이버의 검색 결과와 지식인이라는 서비스는 대단하다. 인터넷에서 필요한 정보만을 찾는 것이 아니라, 모르는 것을 질문하고 좀 더 정확한 정보를 얻을 수 있기 때문이다.

 

다음도 그 뒤를 이어 신지식이란 서비스를 내놓았지만, 네이버 지식인의 아류라는 오명을 뒤집어 쓰게 되었다. 하지만 다음은 엑스퍼트라는 제도를 운영함으로써, 답변의 질적인 향상을 가져왔다. 이에 반해 네이버는 지식인 초창기와는 달리 초딩 놀이터라는 불명예를 안고 있다.

 

다음의 신지식과 네이버의 지식인 그 차이는 어디 있을까?

 

먼저 질문자의 입장에서 바라본 신지식과 지식인은 큰 차이가 없다. 질문을 하는데에 많은 기능이 필요한 것은 아니기 때문이다.

 

신지식과 지식인의 메인 페이지도 비슷한 구성으로 거의 동일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지식과 지식인의 페이지 구성. 거의 비슷하다.

 

 

질문자가 질문을 하기 위해 메인 페이지 질문창에 질문 제목을 입력하면 새로운 페이지로 연결된다. 다만 다음은 이 곳에 질문 제목을 입력할 경우에 직접 카테고리를 설정할 수도 있고, 질문 제목관 관련된 몇 가지 카테고리를 다음에서 자동으로 띄워주기 때문에 더 편리하다.(네이버도 연관 카테고리를 띄워주지만 디렉토리 추천이라는 버튼을 한번 눌러야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또 질문 내용을 입력하는데에도 약간의 차이가 있다.

 

 

신지식

지식인

사진

O

O

동영상

O

O

파이, 모자이크

O

X

지도

O

O

그림

X

O

수식

O

O

글꼴, 글자크기

O

O

글꼴변화

O

O

문단정렬

O

O

글머리

O

O

O

O

링크

O

O

인용구

O

X

구분선

O

X

특수문자

O

O

사전, 백과사전

O

O

실행취소

O

X

정보검색

O

O

이모티콘

X

O

찾기/바꾸기

X

O

맞춤법 검사

X

O

답변 알림 선택

O

O

 

양쪽에서 모두 비슷한 기능을 지원하고 몇 가지 차이에 대해서는 개개인마다 생각이 다르겠지만, 나는 [그림] 기능의 차이를 꼽고 싶다. 우리가 질문을 할 때 대부분은 말로 표현이 가능하지만, 인터넷이라는 공간에서 말로 표현하기 힘든 부분은 그림을 그려야 한다. [그림] 기능이 없는 신지식의 경우에는 질문자가 말로 표현하기 힘든 질문을 할 경우 그래픽 툴을 써야 하지만, 지식인에서는 질문을 하던 도중에 그 페이지에서 해결이 가능한 것이다.

 

질문 후에도 메일이나 휴대폰을 통한 답변 알림, 메인 페이지에서의 답변 알림 등 각 서비스는 불편을 최소화 하고 있다.

 


질문과 답변이라는 서비스에서 질문보다는 답변의 질이 더 중요할 것이다. 정확한 답변을 제공해야 이를 찾아보기 위해 검색을 할 테니 말이다. 그래서인지 질문자가 본 두 서비스에는 큰 차이가 없었다. 다만 아쉬운 점은 [그림] 기능과 같은 사용자를 위한 배려가 아닌가 싶다.

posted by starfield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3월.
다음 신지식 서비스는 새로운 기능을 선보였습니다.
가장 큰 변화는 블로거들의 답변을 트랙백 형식으로 달 수 있도록 해주는 것이었습니다.

이제 블로그는 홈페이지의 틀을 벗어나,
좀 더 전문성 있는 공간으로 탈바꿈 하는 것 같습니다.
이런 블로거들의 답변을 유도하기 위한 서비스가 아닐까 합니다.

블로거 입장에서 본다면 내 블로그의 전문성을 꾀할 수 있고,
블로그의 방문자 수를 늘릴 수 있다는 점에서 편리한 기능이 아닐 수 없습니다.

하지만 엑스퍼트로서는 답변에 대한 포인트를 쌓을 수 없고,
추가 질문에 대한 답변도 할 수 없다는게 단점이기도 했죠.

아직은 서비스를 선보인 초기 단계이기 때문에 많은 기능을 바라고 있지는 않습니다.
다음에서도 서비스를 업그레이드 하려는 노력을 하고 있기 때문에 차차 발전하리라 봅니다.

아무튼 저도 신지식 엑스퍼트기도 하고, 변변치 않은 블로그를 운영하는 입장에서
몇가지 질문에 이전 글을 트랙백하거나, 새로운 글로 트랙백을 걸기도 했었습니다.

그냥 호기심에 달았던 트랙백이 오늘 이벤트 당첨으로 제게 선물을 안겨주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음.. 누구랑 보러가나..;;

'일상 > 하루이틀사흘나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축[탄생] 고슴도치 5형제  (0) 2008.05.16
[경고] 신종 구걸 방법  (2) 2008.04.15
[이벤트 당첨] 다음 신지식 블로그 답변  (2) 2008.04.14
제품 수요 설문 조사  (0) 2008.04.10
우주인  (0) 2008.04.06
렌즈 영입  (4) 2008.03.05
posted by starfiel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06.20 17:56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오늘은 신지식 엑스퍼트 만남의 날이 있었습니다.
알기로는 작년에 한번 했던 것 같은데, 전 이번이 처음이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EVER | EV-W200 | Normal program | Unknown | 2008:02:23 13:46:34

아, 엑스퍼트가 뭔지 모르는 분들이 계실 것 같아서 잠깐 소개해 드리면..
다음 신지식은 전문분야에서 전문지식과 관심을 가진 사람들을 말합니다.
좀 더 정확하게는 질문에 대한 답변은 누구나 하는거겠지만,
엑스퍼트로 등록이 되면 질문자는 좀 더 정확하고 수준있는 답변을 받을 수 있는거죠.

오랫만에 아침일찍 일어나서 강남의 다음 커뮤니케이션 본사로 향했습니다.
강남역에서 걸어갔는데 찾기 어렵지는 않더군요.

조금 늦게 도착해서, 간단한 소개를 마치고
엑스퍼트를 하면서 불편한 점들, 개선되었으면 하는 점들을 묻는 시간이 있었습니다.
연령도 다양하고 하는 일도 다양했지만, 같은 일을 하다보니 거의 비슷한 생각을 가졌더군요.

다음에서도 이런 만남의 날이나 메일을 통해서
불편한 사항을 개선하고 신지식을 계속 업그레이드 시켜나가려고 노력하고 있었습니다.

최근에 가장 큰 변화는 블로그에서 트랙백을 걸어 답변을 할 수 있는 기능이었죠.
조만간 rss라던가 몇가지 수정된 신지식이 선보일 것 같습니다.

점심은 참 좋더군요..
아웃백..;;

사용자 삽입 이미지EVER | EV-W200 | Normal program | Unknown | 2008:02:23 12:50:48

소정의 기념품은..
지난번에도 받은적이 있던터라 그닥..;;

※ 다음 신지식 공인 블로그
http://kdaum.tistory.com/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Kiss Digital N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8sec | F/5.6 | +0.67 EV | 18.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08:02:23 14:12:38

'일상 > 하루이틀사흘나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렌즈 영입  (4) 2008.03.05
오랫만의 나들이  (0) 2008.03.02
다음 신지식 [엑스퍼트 만남의 날] 을 다녀와서  (6) 2008.02.23
블로그 대박터지다!  (4) 2008.02.22
대학은 수강신청으로 전쟁 중  (0) 2008.02.18
We are in the Universe.  (0) 2008.02.13
posted by starfiel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안녕하세요^^ 신지식담당자 까우입니다. (1:100퀴즈에서도 동행했었던^^) 오랫만에 너무 반가웠습니다~ 블로그에서는 처음으로 인사드리네요. 회사 기념품이 다채롭지 못한점이 저희도 많이 아쉽습니다^^; 다음번에는 색다른 기념품으로 꼭 찾아뵐게요.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starfield.tistory.com BlogIcon starfield 2008.02.25 15:33 신고  Addr Edit/Del

      아 안녕하세요~
      아이디 특이하시군요..;;
      뭐 기념품이야 기념품인거죠,
      식사를 너무 잘 준비해 주셔서
      너무 좋았습니다.
      다음에 또 좋은 기회 있었으면 좋겠네요.

  2. smzzimgril 2008.02.25 06:46 신고  Addr Edit/Del Reply

    우와 정말 부러워요ㅜ 주영님 어디 계셔요?^^;;;;

    • Favicon of http://starfield.tistory.com BlogIcon starfield 2008.02.25 15:34 신고  Addr Edit/Del

      전 사진 찍었죠..;;
      카메라 수리중이라 핸폰 사진이란..;;
      다음에서 단체사진 올려주실려나..

  3. ㅋㅋㅋ 안녕하세요.

    그낭 옆자리에 앉았던 '밍구리'입니다 ㅎㅎ

    단체메일에 starfield님의 블로그가 링크되어있어 얼렁 달려왔습니다 ㅎㅎ

    환절기 감기 조심하시고.

    다음에 기회가 되면 또 뵐께요~~ *^^*

    • Favicon of http://starfield.tistory.com BlogIcon starfield 2008.03.11 18:04 신고  Addr Edit/Del

      아핫
      이거 그냥 기록차원에서 남긴 글을
      링크를 걸어주셔서..
      밍구리님도 황사 조심하세요~

prev 1 next